취미그룹/자동차2016. 8. 19. 22:38


내 오랜 96년식 뉴세피아는 약간 고질적인 증상이 있었다.


차선 중앙에 가상의 직선을 그린다면 이 가상의 직선을 중심으로 미묘하게 좌우로 왔다갔다하는 것이 그것인데, 이때문에 운전시 끊임없이 보타가 필요하였다.


노면을 많이 타기도 하고 소음, 그리고 주행안정성이 나쁘기에 조향계의 부품에 유격이 생겨 그런 것이라 판단할 수 밖에 없었다.


이러한 판단은 많은 검색과 유사한 증상, 정비사의 조언, 그리고 특정 부품의 노후시 일어나는 증상 등을 정비지침서에서 참고하여 내린 것이기에 거의 틀림 없다고 생각하였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많은 부품의 교체가 필요하였고 그중 일부는 많은 비용을 필요로 하는지라 쉽게 접근하지 못한 것도 사실이다.


소위 오무기어라고 불리우는 랙엔피니언의 유격의 가능성도 하나의 원인일 수 있으나 비용상 문제로 나중으로 미루고 우선적으로 비교적 저렴한 비용으로 큰 효과를 볼 수 있는 것들만 교체하였음에도 큰 개선이 없었다.


이러한 적은 비용의 교체도 누적이 되니 그리 만만한 것은 아니였던 것도 사실이다.






하여간 거의 체념한 상태에서 편마모로 인한 타이어를 교체하고 얼라인먼트를 보게 되었다.


과거 얼라인먼트를 보아도 상기 언급한 증상은 여전하여 얼라인먼트의 문제가 아닌 부품의 문제라고 생각하였는데, 오늘 방문한 샵에서 기적에 가까운 경험을 하게 되었다.


원래의 목적은 타이어를 오래 쓸 요량으로 편마모가 되지 않도록 하는 것이었는데, 아무런 기대도 하지 않고 방문한 곳이었는데......


내가 기억하는 뉴세피아의 신차에 가까운 스티어링을 되찾게 되었다.






[요건 참고용 사진, 뉴세피아의 조정값이 아니다.]





해당 샵에 방문하기 위해 운전을 할때도 습관적으로 하던 보타도, 돌아오는 길에는 필요 없어지고 뒤에서 들리던 웅웅하던 진동도 사라져 버렸다.


노면을 심하게 타는지라 가볍게 돌아가던 스티어링 덕분에 불안하기도 하였고 운전이 피곤한 편이었던 뉴세피아가 좌우로 쏠리거나 미묘하게 왔다갔다 하는 일도 없어지니 살짝 핸들만 잡아도 아주 단순하게 원하는대로 움직여 준다.


항상 핸들을 두손으로 꽉 잡지 않고는 운전을 하기 어려웠던, 그래서 더더욱 새차를 사고 싶었던 적이 많았는데, 그런 모든 단점이 얼라인먼트 하나로 다 해결이 되어 버렸다.


이게 말이 되는가?


정말 어이가 없고 놀랍기도 하고 ........ 허무하기도 하다.





그동안의 얼라인먼트는 과연 무엇이었을까 하는 생각에 분한 생각이 든다.






사실 얼라인먼트에 크게 기대를 하지 않았고 광고 일색인 블로그는 검색이 되어도 읽어보지도 않았는데, 우연히 보게된 덧글을 읽고 그저 가까우니 한번 가보자 하는 생각에 방문하게 되었다.


막상 방문해 보니 손님도 없고 크게 인상적이진 않은 샵이었다.

단지, 리프트가 뭐 저렇게 크고 길까 하는 생각이었다.

깨끗한 느낌도 없고 여기저기 타이어만 있어서 그저 그런 곳인가 보다 하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친절해 보이지 않는 직원분이 어슬렁 어슬렁 나오기에 대충 얘기하고 빨리 돌아갈 생각만 하였는데, 얼라인먼트를 다 보고 나서 날 부르더니 하나 하나 설명을 해주기 시작한다.


이전의 얼라인먼트 문제점부터 시작해서 새로 조정된 값과 그 이유, 오른쪽이 낮은 도로의 특성 등등...


돈을 지불하고 나와서 집으로 돌아오는 길.


이 말도 안되는 안정된 스티어링 감각과 사라진 소음, 진동에 포스팅을 하고 싶어 견딜 수 없을 지경이 되었다.





아마도 모든 사람이 나와 같은 경험을 할 수는 없겠지만 얼라인먼트의 필요성을 느끼고 개선점을 필요로 한다면 한번 방문해 보는 것도 좋으리라 생각한다.


위치나 전화번호는 알아서 검색해보라.


검색 키워드는 "천안", "예스타이어"






흥분되서 견딜수가 없을 정도이다.

어떻게 이럴수가 있지?


얼라인먼트 하나로 20년 전으로 돌아간 느낌이 들다니...

















Posted by 구름한점 Dmitr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세피아레오

    제 차량도 토크스티어가 심하고 기본적으로 우 쏠림 현상이 있습니다. 오랜된 차니깐 그냥저냥 타고 있는데 이 번에 타이어 교체하면서 얼라이먼트를 꼭 봐야할 것 같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16.12.13 18:33 [ ADDR : EDIT/ DEL : REPLY ]
    • 얼라인먼트는 제가 직접 충격적으로 경험한 바이니 적극 추천합니다.
      단, 일부 타이어 전문점은 정비업 등록도 하지 않고 기계만 가져다 놓은 곳이 많으니 얼라인먼트 전문점에서 보시길 권해 드립니다.

      제대로 얼라인먼트를 본 느낌은....
      그동안 제가 돈을 지불한 대부분의 얼라인먼트가 다 엉터리였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2016.12.13 20:21 신고 [ ADDR : EDIT/ DEL ]
  2. 티터

    타이어가게에서는 타이어 구매시 해주기도 하는대, 사실 기본제공되는 수치만 맞춰주고 시운전 없이 그냥 끝입니다. 차가 출고된지 얼마안되고 사고도 없고 일상적인 주행만 해서 멤버나 바디의 변형이 허용치를 안넘어가면 별관계없는대, 이래저래 세월을 많이겪은 차량들은 출고제원맞춰줘봐야 똑바로 못가는게 정상이죠. 바디먹은 사고차들 얼라인 잡는 허용한도가 나오는 까닭이죠...
    그렇지 않다면 뭣하러 조정하고 시운전하고 몇차례식 반복을할까요...전문점가야 됩니다.

    2017.01.21 13:23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게 말입니다.
      타이어를 전문으로 하니 당연히 경험이 많으리라 생각하여 그런 곳에서 얼라인먼트를 하였는데, 전문점이라기 보단 많이 파는 곳이었나 봅니다.
      덕분에 요번에 아주 재미있는 경험을 하였습니다. ^^

      2017.01.22 20:4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