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미그룹/자동차2019. 2. 28. 19:59


 

 

 

알터네이터 교체에 앞서 미리 시간을 내서 자작한 순정형 오픈필터를 장착하였다.

 

과거 뉴세피아에 오픈필터를 장착하였을때 필터 앞단의 레조네이터를 탈거를 하였는데, 흡기 소음이 제법 컸던 기억이 난다.

 

조용한 분위기를 유지하기 위해서 이번에는 필터 앞단의 흡기관과 레조네이터를 그대로 사용할 요량으로 순정형으로 오픈필터를 자작하였다.

 

 

관련문서 :

 


 

 

 

 

먼저 필터를 열면 신형의 마르샤는 별도의 에어플로우 센서가 없다.

대신 (엔진룸 격벽에 달린) 맵센서가 사용되었고 ISC 밸브로 연결되는 얇은 흡기호스를 연결할 수 있는 별도의 홀이 있다.

 

 

 

 

 

순정의 에어필터를 탈거하고

 

 

 

 

 

 

자작한 오픈필터에 고무로 된 패킹?을 끼운 후

 

 

 

 

 

 

 

조심스럽게 장착한다.

 

접착용도로 사용된 토끼코크는 충분한 건조시간(약 5일)을 가져서 완전 경화는 아니지만 접착된 부위가 벌어지거나 떨어질 정도는 아니다.

 

 

 

 

 

 

한 5분 정도 아이들 상태를 유지하니 영상 10도의 기온이라 그런가 이전의 시동시 굉음도 안들리고 댐퍼풀리를 교체한 덕분인지 엔진룸에서 나는 소리가 유독 조용하게 들린다.

 

찻길이 바로 옆에 있어서 안들린 것일지도...

 

 

 

 

 

 

 

 

구입한 오픈 필터는 순정필터보다 크기가 작아 흡기면적이 적어졌으나 다행히 상단 안쪽도 필터로 되어 있어 크기에 따른 흡기면적의 감소를 조금이나마 보상해 준다.

 

게다가 통기성은 상당히 좋은 편이다.

 

고RPM으로 달릴 일은 없지만 고속주행시 공기를 원활하게 제공하는데 도움이 되리라 생각된다.

 

 

 

 

 

 

 

 

또다른 재미있는 점은 점화케이블을 교체한 후부터는 머플러에서 나던 매캐한 냄새가 확연하게 줄었다.

(마르샤를 타고부터는 출발 전, 도착 후 머플러에서 배기가스의 냄새를 맡는 버릇이 생겼다.)

 

어느 정도였냐면 지나가던 사람이 일부러 기침을 하고 가는 경우도 있을 정도의 심한 냄새였는데 이젠 머플러 근처에 코를 가까이 해도 견딜만 하다.

 

"아. 배기가스 냄새가 나는구나" 정도?

 

이젠 택시가 뒤에서 빵빵거릴 일은 없겠다. 마음이 편해진다.

 

 

 

 

 

내일은 알터네이터 교체 예정!

 

 

 

 

 



Posted by Dmitr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世路少知音

    오픈필터 자작 성공을 축하드립니다.
    배기가스 냄새는 이상하게 마르샤는 좀 심한 것 같습니다.
    제차도 최근에는 좀 덜한데 처음 가져왔을때부터 배기가스 냄새가 심했습니다.
    그런데 자동차 검사하면 아무 이상이 없다고 해서 그러나 보다 하고 있었습니다.

    PS. 3일 연휴인 분들도 있을텐데 대충 마무리 하고 이제 컴 앞에 앉아 봅니다.
    내일은 혼자 출근하고.....ㅠㅠ,,,,,, 마르샤를 위해 뭔가를 해야 하는데요.^^

    2019.03.01 15:02 [ ADDR : EDIT/ DEL : REPLY ]
    • 제 마르샤만 배기냄새가 심한 것이 아니였군요. ^^
      듣던 중 위안이 됩니다.

      세피아때는 머플러에 코를 대고 있어도 괜찮을만큼 냄새가 안났는데 유독 마르샤는 심하여 상태가 안좋구나 생각했었습니다.

      연휴인데 계속 출근을 하시는군요.
      아고. 충분히 여유있게 쉬지를 못하면 다음주까지 그 여파가 남아있을텐데요.
      고생이십니다.

      오늘 미세먼지 주의보까지 발령이 되었는데 4시간 동안 끙끙거리며 알터네이터를 교체하고 알터접지를 마치고 방금 돌아왔습니다.

      산소센서도 탈거하여 클리닝 좀 해볼려고 했는데 요건 도무지 힘을 주기 어려운 자세라서 포기했네요.

      다른 작업들은 번거롭기만 하지 여유가 있어 사진도 찍고 했는데 알터는 씩딱거리느라 사진을 도통 못찍었습니다.

      그냥 무탈하게 오랫동안 제역할만 해줬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2019.03.01 16:01 신고 [ ADDR : EDIT/ DEL ]